HOME > 사서와 함께 행복한 책읽기 > 추천도서

추천도서

  • 여름엔 북극에 갑니다
    • 저   자이원영
    • 출판사글항아리
    • 출판연도2017
    • 대   상일반
    • 추천일2018-4-17
    • 추천인경기중앙교육도서관 곽은웅
    • 분   류[일반] 과학
    • 추   천0 추천하기
    • 주   제어느 생태학자의 북극 일기
  • 책소개 북극에도 여름이 있을까? 많은 사람들이 온통 흰 눈으로 뒤덮인 풍경을 상상하지만 북극에도 여름이 있다. 낮 기온이 10도까지 오르고 하루 종일 태양이 떠 있는 북극의 여름은 나비와 벌이 꽃을 찾아 날고, 사향소 무리는 물과 풀을 찾아 부지런히 움직인다. 이 책은 이렇듯 활기가 넘치는 북극의 여름. 인간이 한 번도 거주한 적이 없는 그린란드의 북쪽 끝 난센란을 찾은 극지 생태연구자의 북극 탐사 여정을 에세이 형식으로 엮어낸 책이다. 저자가 만난 북극의 풍경은 어딘가에서 보았던 듯하지만, 있는 그대로 꾸밈이 없다는 데에서 그 동안 보지 못했던 매력이 있다. 다친 듯 이상한 자세를 취하며 침입자의 시선을 끌어 새끼를 보호하는 세가락도요새, 다가올 추위를 두려워하며 먹이를 찾아 허둥대는 레밍, 둥지 침입자를 알아보고 기억하는 듯 방어행동을 보이는 긴꼬리도둑갈매기, 여름에는 털이 보호색인 갈색이 되고 레밍의 개체수에 따라 번식률을 바꾸는 북극여우. 텐트 주변을 어슬렁거리는 굶주린 회색늑대. 이 책을 읽고 있다 보면 어느 샌가 마치 북극에 있는 듯 착각에 빠지게 되는데, 그것은 아마도 동식물들에 대한 저자의 맛깔스러운 설명과 페이지마다 펼쳐지는 북극의 풍경사진 때문일 것이다. 생태학을 가볍게 접근하고 싶고 더불어 극지방에 대한 호기심이 있는 독자라면 한번쯤 읽어보기 좋은 책이다.